부천시, ‘러브버그’ 해충 아닌 익충…대처법 안내

‘러브버그’ 사람 해하지 않고 환경에도 도움
분무기로 물뿌리기, 끈끈이 패드 설치 등 대처 방법 안내

김광순 | 기사입력 2024/06/20 [11:59]

부천시, ‘러브버그’ 해충 아닌 익충…대처법 안내

‘러브버그’ 사람 해하지 않고 환경에도 도움
분무기로 물뿌리기, 끈끈이 패드 설치 등 대처 방법 안내

김광순 | 입력 : 2024/06/20 [11:59]

▲ 러브버그 대처 방법  

 

부천시는 최근 시 전역에 러브버그가 떼 지어 출몰하고 있다는 민원이 증가하면서 러브버그 대처법을 안내하고 있다.

 

검은색 벌레인 러브버그는 털파리과 곤충으로 암수가 짝짓기하는 상태에서 발견돼 러브버그란 이름이 붙여졌다.

 

부천시에 따르면 러브버그는 바퀴벌레를 연상시키는 생김새와 짝짓기를 하며 날아 다니는 괴상한 모습, 건물 외벽, 물건 등에 날아드는 습성과 대량 발생이 혐오감을 일으켜 해충 취급을 받으나, 인간의 관점에서는 오히려 해충이 아닌 익충으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러브버그는 독성이 없고 사람을 물지 않으며 질병을 옮기지도 않는다. 이에 더해 진드기 박멸과 썩은 잡초를 먹으며 꽃의 수분을 돕는 등 환경에 도움이 된다. 

 

부천시보건소(감염병관리과)는 기온상승으로 러브버그의 집단적 출몰에 대한 시민들의 대처 방법을 적극적으로 안내하고 있다.

 

▲ 러브버그 대처 방법  

 

러브버그 대처법은 ▲실내로 들어오지 못하게 방충망 설치하기(방충망 배수구멍도 확인하여 차단) ▲창문, 유리 등에 붙어 있는 러브버그는 분무기로 물을 뿌려 떨어 뜨리기 ▲불빛 주변에 끈끈이 패드를 설치하여 집에 들어오는 것 방지하기 등이 있다.

 

이외에도 자동차 그릴에 오일 또는 왁스를 발라 놓으면 벌레의 잔해가 붙어서 페인트가 부식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정숙한 세일즈' 김소연-연우진-김성령-김선영-이세희 출연 확정!
이전
1/6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