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관내 주유소 POS(Point of Sales) 시스템 설치 점검 완료

김문정 | 기사입력 2019/09/04 [11:15]

고양시, 관내 주유소 POS(Point of Sales) 시스템 설치 점검 완료

김문정 | 입력 : 2019/09/04 [11:15]

 

▲     © 환경안전포커스


[환경안전포커스=김문정 기자] 고양시는 지난 8월 30일부터 나흘간 관내 142개 주유소를 개별 방문해 POS 시스템 설치 실태를 점검했다.

 

이번 점검은 연간 최대 3천억 원으로 추정되는 유가보조금 부정수급을 막기 위해 9월 5일부터 개정된 ‘화물자동차 유가보조금 관리규정’이 시행된데 따른 것이다. 

 

개정된 규정에 따르면 화물차주는 POS 시스템이 설치된 주유소에서 유류를 구매한 경우에만 유가보조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POS 시스템은 주유기의 주유정보(주유량, 유종, 결제금액 등)를 실시간 관리하는 시스템으로, 유가보조금 부정수급 여부 판별의 중요한 증빙자료로 활용된다.

 

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관내 142개 주유소 전체에 POS 시스템이 설치됐음을 확인했으며, 화물차주와 주유소 사업주 간의 부정수급 공모 방지를 위해 일괄결제, 이동판매 등 주유소의 부정수급 가담 유형과 처벌규정을 담은 안내문을 전달하는 등 계도활동을 진행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는 주유소의 판매정보 파악이 더욱 수월해져 보조금 부정수급 적발이 쉬워진다”며 “향후 부정수급을 하다 적발돼 불이익을 받는 일이 없도록 화물차주와 주유소 사업주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제도 시행과 관련해 화물차주는 주유 시, 화물차 유류구매카드 통합한도시스템(http://www.truckcard.kr) 또는 주유소 주유기의 ‘화물차 유가보조금 지급’이라는 스티커 부착 여부를 통해 POS 설치 주유소인지를 확인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박스
메인사진
고양시, 유치원·어린이집 경계선 10m이내 금연구역 확대
이전
1/8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