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고추 시설하우스가 시원해집니다!

‘고추 시설하우스 온도강하 기술 시범사업’ 시행

김영문 | 기사입력 2020/04/16 [12:41]

영주시 고추 시설하우스가 시원해집니다!

‘고추 시설하우스 온도강하 기술 시범사업’ 시행

김영문 | 입력 : 2020/04/16 [12:41]

[환경안전포커스/김영문 기자] 고추시설하우스 재배가 힘든 여름철 고온기, 이젠 시원하게 농사지을 수 있게 됐다.

 

경북 영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김교영)는 시설고추 재배시 6월이후 고온에 따른 착과불량, 칼슘결핍, 병해충 다발생에 따라 시설내 온도를 낮출수 있는 고추 시설하우스 온도강하 기술 시범사업을 보급해 시범농가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여름철 시설하우스 내부는 환기시설을 가동해도 40이상 고온이라 작물들이 고온장해를 피할 수 없는 실정이다.

 

이번에 설치한 시설은 하우스 외부에 특허 받은 스프링클러를 설치해 비가 오듯이 물을 뿌려 기화열을 이용해 비닐온도를 낮춤으로써 시설내부로 들어오는 전도열을 차단함과 동시에 내부에서는 유동팬을 작동시켜 공기를 유동함으로써 시설내부온도를 고온피해 이하 온도로 낮추는 기술이다.

 

또한 물을 이용하지만 시설내부의 습도는 높아지지 않아 병해 증가 없이 온도를 낮출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

 

이번에 도입되는 시설은 영주시에 처음으로 도입하는 것으로 관내 고추작목반 2농가의 하우스 60.2ha에 설치해 금년 4월 중순 고추 정식 후 고온기 활용할 계획이다. 차광을 하지 않기 때문에 웃자람 걱정 없이 온도를 낮출 수 있어 본 사업의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영주 기술지원과장은 관내 시설재배 농가들의 애로사항 해결을 위해 지속적인 연구와 기술을 보급하고 고품질 농산물 생산이 가능하도록 노력할 것라며, “재배 농가들과 소통하며 농가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환경안전포커스/김영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박스
메인사진
환경부,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법의견수렴 및 공청회,아수라장 ...
이전
1/80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