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물야면 농촌일손돕기로 농가 시름 덜어

지상재 | 기사입력 2020/06/10 [12:31]

봉화군, 물야면 농촌일손돕기로 농가 시름 덜어

지상재 | 입력 : 2020/06/10 [12:31]

[환경안전포커스/지상재] 봉화군 물야면사무소, 혁신전략사업단, 안전건설과 직원 20여명은 6월 9일 물야면 오록리 변*탁(남, 58년생)씨 농가를 방문하여 농촌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농촌 일손 돕기는 농촌인구의 고령화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일손 부족이 더욱 심화되어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위해 마련됐다. 물야면에서는 농가에 부담되지 않도록 작업 도구와 중식, 간식 등을 사전에 준비해 농가의 부담을 들었다.

 

일손 돕기를 지원받은 농가는 “밀린 작업이 많아 걱정이었는데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물야면에서 자기 일처럼 나서서 도와주어 너무 고맙다”며 직원들의 일손지원에 환한 미소로 감사함을 전하였다.

 

서정선 물야면장은 “일손 부족으로 시름하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 보여주기식 일손 돕기는 지양하고 지역 실정에 맞는 일손돕기로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 지상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봉화군,농촌일손돕기 관련기사목록
포토박스
메인사진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수염풍뎅이, 청주에서 신규 서식지 발견
이전
1/81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