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 캐릭터로 교육‧홍보용 애니메이션 제작

캐릭터 4종 주인공 내세운 애니메이션 3편 제작, 교육·홍보용 영상으로 활용

환경안전포커스 | 기사입력 2020/06/24 [09:37]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 캐릭터로 교육‧홍보용 애니메이션 제작

캐릭터 4종 주인공 내세운 애니메이션 3편 제작, 교육·홍보용 영상으로 활용

환경안전포커스 | 입력 : 2020/06/24 [09:37]

[환경안전포커스/김은해]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귀요미, 강달이 등 캐릭터 4종을 활용하여 어린이 교육·홍보용 애니메이션 3편을 제작하고 624일부터 국립생태원 누리집(www.nie.re.kr)통해 배포한다.

 

국립생태원은 20178월 개관 4주년을 맞아 에코리움에 전시 중인 사막여우, 프레리독, 젠투펭귄, 수달에서 착안하여 기관 상징캐릭터인 생태친구들’ 4종을 개발하고 각각 귀요미, 프레리, 펭이,강달이로 이름을 붙였다.

 

이번에 제작한 애니메이션 3편은 각 5분 내외의 영상으로, 반복적인후렴구와 간결한 안무를 더해 영·유아들이 지루해하지 않고 쉽게 따라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날따라 해봐요, 이렇게!’는 외우기 쉽고 친근한 곡에 국립생태원의풀과 물결이 바람에 흔들리는 모습을 귀요미(사막여우)가 춤으로 표현하여 국립생태원을 친근하고 호기심이 생기는 장소로 느끼도록 제작됐다.

 

내가 제일 멋져는 강달이(수달)가 사막여우 등 친구들이 점점 사라져간다는 안내판을 읽고, 친구들을 지키기 위해 어린이들에게환경지킴이가 되고자 권하며 춤과 노래를 부르면서사라지는 종에 대한 경각심을 전달한다.

 

다같이 돌자는 프레리(프레리독)가 건강한 생태계 회복을 위해 노력하는 국립생태원을 알리기 위해 친구들과 함께하는 세상, 같이어우러져 좋다라는 주제로 좋아좋아춤을 만들어 전파한다.

 

이번 애니메이션 3편은 국립생태원 누리집(www.nie.re.kr) 및 유튜브 등 국립생태원이 운영하는 사회관계망서비스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 국립생태원 캐릭터 ‘생태친구들’ 왼쪽부터 귀요미(사막여우), 프레리(프레리독),펭이(젠투펭귄),강달이(수달)/환경부 제공  © 환경안전포커스

 

▲ 날따라 해봐요 이렇게  © 환경안전포커스

 

▲ 내가 제일 멋져  © 환경안전포커스

 

▲ 다같이 돌자  © 환경안전포커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환경부,국립생태원,캐릭터,애니메이션 관련기사목록
포토박스
메인사진
대한제국 칙령 제41호 독도의 날 선포 기념
이전
1/10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