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음식물류 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 신고 기준 변경

환경안전포커스 | 기사입력 2020/07/02 [11:16]

고양시, 음식물류 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 신고 기준 변경

환경안전포커스 | 입력 : 2020/07/02 [11:16]

 

 

[환경안전포커스/하동오] 고양시는 2020년 7월 1일부터 음식물류 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 신고 기준이 변경된 것과 관련, 해당 사업장의 주의를 당부했다.

 

이는 음식물류 폐기물의 발생억제, 수집․운반 및 재활용에 관한 조례 개정에 따라 휴게 및 일반음식점의 신고 기준이 영업장 면적 300제곱미터 이상에서 200제곱미터 이상으로 변경됨에 따른 것이다.

 

시는 음식물류 폐기물 발생량을 억제 및 감소시키기 위해 2019년 12월에 관련 조례를 개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해당 사업장의 경우 신청서를 작성해 각 구청 환경녹지과에 제출해신고를 득해야 하며, 해당 사항을 준수하지 않을 경우 5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됨을 유의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다량배출사업 점검 등을 통해 미신고한 사업장이 모두 신고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라며, 관련 사업장의 자발적인 신고를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박스
메인사진
「제22회 구미청소년연극제」개최
이전
1/10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