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녹색 유망기업으로 육성, 우수환경산업체 12개사 지정

환경안전포커스 | 기사입력 2020/08/25 [13:14]

환경부, 녹색 유망기업으로 육성, 우수환경산업체 12개사 지정

환경안전포커스 | 입력 : 2020/08/25 [13:14]
  • 그린뉴딜 녹색산업 견인할 선도기업 육성 위해 다양한 지원
  • 기존 지정기업 평균 매출 24%, 고용 12%, 영업이익 18% 증가

[환경안전포커스/김은해]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2020년 우수환경산업체유천엔바이로 등 12개 환경기업을 지정한다고 밝혔다.

 

2012년부터 시작한우수환경산업체 지정제도는 사업실적 및 기술력이 뛰어나 해외 환경시장에서 성장 잠재력이 큰 기업을 지정하여대한민국 환경분야 국가대표기업으로 육성한다.

 

▲ 우수환경산업체 로고  © 환경안전포커스

 

이번에 선정된 기업 중 유천엔바이로, 피피아이평화, 쓰리에이씨, 이엔드디, 덕산실업, 아이케이6개사는 2014년 또는2015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이후 5년의 유효기간이 지난 후 심의를 거쳐 올해 우수환경산업체로 재지정됐다.

 

그린텍아이엔씨, 대양엔바이오, 더오포, 플라즈마텍, 세라컴, 엔에스브이 등 6개사는 이번에 새롭게 선정됐다.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기업은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홍보 활동, 금융 및 수출 역량 강화 등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을 받는다.

 

특히, 올해 지정된 기업은 판로개척을 위한 기술·제품 모형 및 기업 홍보영상 제작, 해외진출 관련 행사 참가비용 등을 지원받게 된다.

 

이밖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 수행하는 환경기술 개발, 정책자금 융자, 해외진출 지원 사업 등에 신청하면 선정 심사과정에서가점을 받을 수 있다.

 

2012년 제도 시행 이후, 101개사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됐으며, 이번에 지정된 12개 기업을 포함하여 올해 기준으로 우수환경산업체는53개사다.

 

2012년부터 2019년까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89개 기업의 지정 이전 년도와 다음 년도의 기업실적 변화를 분석한 결과, 매출은 평균 319억 원에서 395억 원으로 24% 증가했고, 고용은 86명에서 96명으로 12%, 영업이익은 19.7억 원에서 23.3억 원으로18% 증가했다.

 

유제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우수환경산업체 지정제도를 통해 우수한 환경기업이 기업가치 1조 원 이상의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을 강화하여 그린뉴딜 성공의 본보기로 안착하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환경부,한국환경산업기술원,우수환경산업체 관련기사목록
포토박스
메인사진
국립생태원, 러시아 ‘표범의 땅 국립공원’과 생태연구 협력 양해각서 체결
이전
1/97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