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농기계 임대사업 “비용절감 효과 톡톡”

지난해에만 약 61억원의 영농비 절감 효과 거둬 일손부족 해소와 농업 경쟁령 강화에 힘 보태

김영문 | 기사입력 2020/10/19 [17:26]

영주시, 농기계 임대사업 “비용절감 효과 톡톡”

지난해에만 약 61억원의 영농비 절감 효과 거둬 일손부족 해소와 농업 경쟁령 강화에 힘 보태

김영문 | 입력 : 2020/10/19 [17:26]

[환경안전포커스/김영문] 영주시(시장 장욱현)가 추진하고 있는 농기계 임대사업이 농번기 일손부족과 영농비 비용절감을 통해 지역 농업이 소득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지난 19일 밝혔다.

 

지난해 ‘농기계 임대사업’ 내역을 분석한 결과 영주시에서 보유 중인 전체 임대장비 39종 465대(콩정선기 제외) 중 트랙터 23대는 농작업 대행비(560,000원/일), 농용굴삭기 9대는 민간 중장비 대여료(150,000원/일), 쇄토기 등 37종 433대는 농가 개별구입비로 임대하는 것과 비교해 볼 때 농기계 임대사업을 통한 농가의 경영비 절감효과가 2019년 한 해에만 약 61억원의 효과를 나타낸 것으로 집계됐다.

 

농기계 임대사업에 따른 농가 경영비 절감효과를 세부적으로 보면 트랙터의 경우 약 2억 5백만원, 농용굴삭기의 경우 약 2,500만원, 쇄토기를 비롯한 37종의 경우 약 59억 1,200만원의 효과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시는 부족한 노동력 해결과 농업인 경영비 절감을 위해 농기계 임대사업을 지난 2016년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해 지난 5년간(2015년~2019) 농기계 임대사업소를 1개소에서 3개소로 확대됐으며, 임대기종은 37종 164대에서 40종 466대로, 임대횟수는 1,211회에서 4,226회로 3배 이상 증가하며 농기계 임대사업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시는 2007년 개소한 본소(영주시 안정면 농업기술센터 내 위치)와 2016년남부분소(문수면 위치), 2018년 북부분소(단산면 위치)를 개설했으며, 특히 남부분소는 밭작물 위주의 농기계 37종 167대, 북부분소는 특화작목에 필요한 농기계 30종 147대를 임대하는 등 3개소의 농기계 임대사업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농업인들에게 편의 제공을 위해 사전예약제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시는 농기계 임대사업 뿐만 아니라 해마다 농기계 안전교육을 실시해 농기계 사용방법 미숙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고 있으며, 경운기 안전 등화장치 설치, 중소형 농기계 사용법 및 정비기술 내방교육 등 농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외에도 시는 고령농, 여성농업인 등에 보행관리기, 농업용 운반차 등을 지원하는 ‘중소형 농기계 지원 사업’을 통해 최근 5년 동안 2,550대의 중소형 농기계를 보급하였으며 올해는 현재까지 464대를 지원했다.

 

이밖에도 다목적 인력절감형 승용관리기, 60마력 미만 소형트랙터 등의 농기계를 농가당 최대 1천만원까지 지원하는 ‘밭 식량작물 다목적 농기계 공급지원사업’과 밭작물의 기계화율 향상을 위해 ‘주산지 일관기계화 장기임대 지원사업’을 실시하는 등 지역 농업인을 돕기 위한 정책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영주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촌의 고령화와 여성농업인 증가로 일손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을 위해 이용률이 높은 농기계를 추가로 확보하는 등 임대 사업을 확대해 지역 농가의 소득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김영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박스
메인사진
의정부시, 희망의 성탄트리 점등식 개최
이전
1/10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