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하망동, 익명의 기부천사 3년째 쌀 기부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쌀 기부해

김영문 | 기사입력 2020/10/23 [17:28]

영주시 하망동, 익명의 기부천사 3년째 쌀 기부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쌀 기부해

김영문 | 입력 : 2020/10/23 [17:28]

[환경안전포커스/김영문] 경북 영주시 하망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조 낭)는 지난 22일 익명의 기부자가 행정복지센터에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쌀 20kg 6포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하망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 50대 중년 여성은 사회복지담당자에게 “곱작골의 어려운 분들에게 전해줬으면 좋겠다.”는 말과 함께 쌀을 기부했으며, 한사코 본인의 신분을 밝히기를 거부했다.

 

확인결과 이 기부자는 지난 2018년부터 3년 째 익명으로 쌀을 기부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져 주변 사람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

 

조 낭 하망동장은 “지속적인 기부자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드리며, 어려운 이웃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 김영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박스
메인사진
의정부시, 희망의 성탄트리 점등식 개최
이전
1/10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