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농촌인력중개로 부족한 일손 해결에 앞장선다!

농촌인력중개(지원)센터 운영...4월 초부터 구인·구직 신청 접수

지상재 | 기사입력 2021/03/29 [12:53]

봉화군, 농촌인력중개로 부족한 일손 해결에 앞장선다!

농촌인력중개(지원)센터 운영...4월 초부터 구인·구직 신청 접수

지상재 | 입력 : 2021/03/29 [12:53]

 봉화군(군수 엄태항)에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외국인 계절 근로자 입국의 어려움이 예상됨에 따라,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두고, 인력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농촌인력중개(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봉화군은 관내 3개 농협(봉화, 물야, 춘양농협)에 인력중개를 담당 할 전담인력을 배치하고, 4월 초 주요 품목별 농·작업에 대한 구인·구직 신청접수를 받을 계획이며, 5월부터는 본격적인 영농작업을 시작하게 된다.

 

 농촌인력중개사업에 참여를 원하는 일자리 참여자나 일손 부족농가는 봉화농협(봉화, 봉성, 재산, 명호, 상운), 물야농협(물야), 춘양농협(법전, 춘양, 소천, 석포) 내 인력중개센터를 통해 구인구직신청을 할 수 있으며, 중개 수수료는 무료이다.

 

 또한,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근로자의 농·작업 사고에 대비한 상해보험 가입, 장기 체류자의 숙소 제공, 관내·외 출퇴근 근로자 교통비는 봉화군에서 지원하고, 근로자 임금은 농가가 부담한다.

 

 봉화군 농정축산과 신종길 과장은 “농촌지역의 노령화와 코로나19에 따른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 중단 등으로 농촌인력급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농촌인력중개사업은 농촌일손부족 해소와 일자리 창출 효과를 동시에 가져 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 지상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의왕시 백운호수 주변에 만개한 벚꽃
이전
1/6
다음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