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도청 신도시 송평천 휴식‧여가‧체육활동 공간으로 탈바꿈

산책로 주변 공중화장실 2개소 설치, 수변공원 잔디 식재 등으로 아름답게 가꿔

김영문 | 기사입력 2021/08/17 [13:40]

예천군, 도청 신도시 송평천 휴식‧여가‧체육활동 공간으로 탈바꿈

산책로 주변 공중화장실 2개소 설치, 수변공원 잔디 식재 등으로 아름답게 가꿔

김영문 | 입력 : 2021/08/17 [13:40]

[환경안전포커스/김영문]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도청 신도시 송평천 산책로와 수변공원을 정비해 주민들에게 힐링 공간을 제공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그동안 송평천 산책로에 공중화장실이 없어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었으며 수변공원은 싸리나무와 같은 잡목이 뒤섞여 도시 미관을 망가뜨리는 문제점이 있었다.

 

이에 군은 3억 원 예산을 들여 농협 수변점 앞과 산합1교 부근에 주민들이 직접 외형 디자인을 선택한 공중화장실 2개소를 설치 완료했다.

 

뿐만 아니라 수변공원에는 잡목 제거 후 수목과 잔디를 식재하고 진입데크 계단과 배수로 설치, 공원 조명등 설치 등 4억 원을 투입해 휴식·여가·체육활동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이처럼 예천군에서 주민들 불편함이 없도록 세심히 살핀 결과 송편천 주변이 깨끗하고 쾌적하게 정리돼 이전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여 이 곳을 찾는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학동 군수는 “새롭게 정비된 송평천을 통해 자연을 느끼시길 바라고 휴식 및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매력적인 공간으로 탈바꿈 한만큼 주민들께서는 마음껏 이용해 건강하게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시길 바란다.” “향후에도 주민 편의시설을 지속적으로 제공해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김영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완도수목원, 나무 동물로봇길 관람객에게 손짓
이전
1/6
다음
인기기사 목록